토마스 쿡. 생소한 아티스트일 것이다. 나도 그러하였으니. 정확하게 말해서 그의 이름은 알고 있었다. 하지만 그의 가명은 나중에야 알게 되었다. 본명은 '정순용', 마이앤트메리라는 밴드의 보컬이자 작사가이자 작곡가. 난 그를 마이앤트메리 4집 때부터 좋아해왔다. 이 밴드의 곡은 나에게 너무나도 편안하게 다가와서 오랫동안 사랑하고 있다. 특히 '공항 가능 길'이란 곡을 많이 좋아한다. 내가 공항으로 나갈 때마다 항상 듣는 곡. 어쨌든 내 음악세게에 일부분을 차지하는 마이앤트메리의 보컬이자 싱어송라이터인 정순용이 새 앨범을 냈다는 소식을 들었었다. 그런데 이름이 내가 알고있는 이름이 아니었다. 바로 'Thomas Cook'이란 어색한 이름. '아, 이 분의 또다른 이름이 토마스 쿡이구나...' 그때야 알게 되었다. 그리고 그의 콘서트가 열린다는 소식에 난 정말 너무나도 오랫만에 인터파크를 키고 시간이 딱 되자마자 표를 예매했다. 안타깝게 중간 자리에 앉게 되었지만 나에게 그런건 중요하지 않았다. 그를 직접 볼 수 있고 그의 노래를 들을 수 있다는 것으로 족했으니까.

 두근두근 거리며 홍대의 한 소극장에 들어갔다. 그리고 공연장에 들어갔을 때 무척 놀랬다. 난 토마스 쿡의 팬이지만 그에 대해 막 검색을 하거나 팬카페에 참여하는 사람이 아니다. 그래서 그가 얼마나 인기가 많은지 잘 몰랐는데 좌석이 꽉 차있는 건 둘째치고 약 97%가 여성팬이었다. 거기에 드문드문 보이는 남자들은 여자친구 때문에 끌려온듯한 느낌. 생각해보니 그의 목소리가 여성들에게 인기가 많을 것 같다는 생각을 전혀 하질 않았다. 뭐 내가 좋으면 다니까. 어쨌든 기분이 싱숭생숭했다. ^^

 
 
 
 
 
 
그의 무대는 정말 최고였다.

내가 꿈속에서나 그리던 그의 무대는 실제로 보니 더욱 좋았다. 사실대로 말하자면 난 그가 최근에 내놓은 앨범을 별로 좋아하지 않았다. 나에겐 마이앤트메리의 밴드음악이 머릿속에 박혀있데 그의 솔로 앨범은 너무나도 조용하고 늘어졌기 때문. 그래도 타이틀 곡인 '솔직하게'는 곡이 너무 좋아서 자주 들었지만 다른 곡들은 한두번만 들어보고 말았던 곡들이었다. 그런데 콘서트에서 들으니 왜 이렇게 달콤하고 슬프게 들리던지. 콘서트장에서 듣기 전엔 왜 이 곡이 좋은지 몰랐던건지 알 수가 없었다. 다행이나마 콘서트를 통해 별로였던 곡들도 좋아하게 되었다. 도중에 게스트로 김동률도 나왔었다. 난 뭐 개인적으로 김동률을 많이 좋아하진 않아서 그냥 잘 들었다 정도? 그래도 그의 노래를 들을 수 있었던 건 정말 좋은 기회였던 것 같다.

공연 도중 잠깐 이야기 하는 시간이 몇번 있었는데 말도 재미지게 잘 하더라. 다만 공연에 온 남자분들에게 한 농담은 개인적으로는 그리 기분이 좋지 않았다. 난 정말 이 사람이 좋아서 혼자 간건데... 흑흑!


그리고 공연이 끝나고 나오면서 구입한 싸인 앨범. 역시 콘서트의 마무리는 바로 요녀석이다. 저렴하면서도 친필싸인이 있는 앨범을 구입할 수 있는 곳은 콘서트밖에 없는듯. 

나에겐 너무나도 뜻깊은 콘서트였다. 이 콘서트가 내 생에 두번째 콘서트였다는 점을 생각하면 무척 유익했던 시간인 것 같다. 개인적으로 아쉬운 점이 하나 있었다. '공항 가는 길'을 안 불러 주셨었다. ^^; 이 노래 너무 듣고 싶었는데.. 아쉬워라~ 

언제 그의 콘서트에 또 갈 수 있을까? 이 글을 끄적이는 며칠동안 그의 음악이 너무 그리워지고 있다. 언젠간 또 보겠지. ^^ 
  • 2011.10.29 18:12

    우..요즘 토마스 쿡이라는 사람에게 푹 빠져들어서 저는 한참 검색중이네요 ^^;
    팬까페 등에 꼼꼼하게 방문해서 살펴볼 만큼의 성실함이 없다보니 끄적끄적 이전 출연하신 분량들 챙겨보고 다운받고 하는 중입니다.참 매력있어요.
    라디오에서 순용님이 말했던 그 2%의 남자관객을 이렇게 우연히 만나게 되다니 핫핫 반갑습니다^^
    그러게요..남자팬 언급할때 조금만 더 세심한 배려가 필요해 보였습니당 ㅋㅋ
    이럴 때마다 서울 사는 분들이 부럽네요..
    좋은 글 잘 읽고 갑니다 ^^

  • Favicon of http://www.sportsnfljerseysa.com/ BlogIcon football jerseys 2012.12.29 22:49

    "Dado que la princesa Hablando a título personal, esta palabra profana, naturalmente, sin mención. Touches http://www.ghdspainv.com/ planchas ghd baratas tener una novia?""Villains Fucai, pero los hombres dignos, a falta de la fundación de hablar sobre el asunto de los niños, no vergüenza antepasados?" Observaciones Chu-yin granjero ghd y el ceño ligeramente fruncido, una especie de no me gusta el sentido del tacto El manchada.

    También demasiado falso! Inclinada http://www.ghdspainv.com/ plancha ghd decir que la familia es Chu primero debe establecer alguna carrera meritoria antes de hablar sobre el asunto de los niños? Por lo tanto, la estimación de la familia Chu irrepetible larga estancia son sólo algunos de los residuos.

    Chu adultos son ambiciosos, http://www.ghdspainv.com/ plancha pelo ghd realmente admiro! "Pero no como normalización no les gusta, y en este momento me encuentro en el mismo campo con Chu palabras en silencio, y en silencio las palabras Chu ghd utilizado, realmente no se puede poner dos relaciones se endurecen. Smiled el momento sólo un exagerado, exclamó con admiración.

    http://www.ghdspainv.com/ http://www.ghdspainv.com/

  • Favicon of http://www.uggunitedkingdomv.com/ BlogIcon ugg store 2012.12.30 18:04

    Zhang zia l'ha portata a fare le procedure di ammissione,http://www.hermesitalyz.com/ che è di adattarsi al giorno d'oggi, si stima che tornerà in serata. "Lato pranzo http://www.hermesitalyz.com/ hermes milano."E 'andato tutto bene?"Nessuna classe nel pomeriggio, hermes intenzione di andare a fare la spesa, e il modo per vedere se c'è qualche possibilità di incassare un. Consumo di nuovo, lui depositi essere vuoto.

    Auto per il mercato dei fiori. C'è ancora una vivace scena.Negozio di animali, questa negozianti solo poll Negoziante si chiama http://www.hermesitalyz.com/ birkin hermes, un 31-year-old man. La figura un po 'grasso,"hermes, molto tempo che non ci vediamo, ti vende il gatto?" Sguardo curioso con la mano, gatti, strano passaggio sotterraneo.

    "Be ', è http://www.hermesitalyz.com/ kelly hermes".Continui davvero buono, ho dovuto vendere aveva pensato di non tenere in vita. "Ma chiaramente gatto condizione fisica al momento la persona media non è assolutamente continuare a vivere, ora è possibile vedere questo spirito hermes tipo ... pensare ai recenti problemi, il sorriso sul suo volto più profondo.

  • Favicon of http://www.thenorthfaceab.com/ BlogIcon north face outlet online 2013.01.02 21:47

    "Quando ti ho visto, http://www.hermesitalyz.com/ borse hermes, che sarà stanco? Inserisci per tanto tempo lontano, che non si vuole hermes Il (hermes sentire un po 'nauseante ==)"...... Prima ha detto hermes questi giorni di soggiorno per voi per risolvere.""Certo, io sono nella casa vicina, nella vostra casa miglioramento riparato prima di noi a vivere lì." hermes ha accettato di vedere l'azione delle mani di sempre più presuntuoso. "L'interno è molto ben attrezzata, viviamo in un tempo non è un problema."

    "Ah ... chiudere la porta, per essere qualcuno verrà a come fare?""Obbediente zitto." http://www.hermesitalyz.com/ borsa hermes birkin direttamente alla guarnizione a labbro, era qui dove? Uno osa venire pollici"Accidenti ... vai alla stanza sul retro ...""hermes ascolta!"Alzarsi dal letto e si sedette un po 'duro, il disagio fisico let hermes aggrottò la fronte. I bui sono messo giù un po 'buio, la luce nella stanza, si stima che facendo tardi.

    http://www.hermesitalyz.com/ hermes milano non ha vagamente sentito delle voci da una porta della camera chiusa, dovrebbe venire a lui.Si guardò intorno la disposizione della camera è molto semplice, di colore beige, in aggiunta al corpo in questo standard Doppia Simmons angolo vi è una combinazione di un divano, tavolino, TV, e una cabina armadio, oltre a ri- no hermes.

  • Favicon of http://www.burberryoutletusaxr.com/ BlogIcon burberry handbags 2013.01.05 23:32

    Samtidigt kommer besättningen rusar runt för att delta i stämman vara att delta i de stora tv-shower prata. Program kvick, även hermes väskor mamma detta förtegen människor med värden. hermes online-sökning, sökning och hittade mycket höga poäng.Denna massiva publicitet är hermes absolut bästa ämne. Även om hans scener i filmen är inte upp, han var filmens manusförfattare. Mångsidig som skådespelare och skriva skript är inte ovanligt, men alla är överens om: som hermes, kan göra mycket bra i de två branscher är mycket sällsynta.

    Alla känsla: väskor online bryta folk förväntar sig av honom igen och igen, tänkte folk han var en manlig vas när han fick en vinnare genom sin agerar, tyckte han agerar och ser lika bra som när han har mage att gör-det-själv kreativt så bra, så noggrann begrundan psykologi karaktärerna spelar. Riktigt sällsynta.

    handväskor online denna gång intervjuade otaliga manusförfattare idéer ner inte prata mycket, skrattade den perfekta inställningen: Jag tror att denna berättelse i många år, för att vända på flera gånger efter 10 år äntligen har erkänts av regissören, visas på den stora skärmen, är jag tacksam.

    http://www.hermesswedenv.com/ http://www.hermesswedenv.com/